About Us

Home/Orchestra/About Us
About Us 2019-05-31T10:30:40+09:00

Enjoy Everyday-Symphony 심포니로 즐기다

코리안팝스오케스트라는(단장 김미혜) “심포니로 즐기다” 라는 슬로건과 함께,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클래식 음악을 추구한다. 특히 팝과 영화음악에 있어 대규모의 뮤지션과 함께 하는 최정상 수준의 연주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 매 공연 별 신작품의 세계 초연을 통해 독보적인 위치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팝 오케스트라이다.

국내 오케스트라 공식 유튜브 채널 중 최대 채널 (누적 약 800만 뷰 구독자 수 1만 명, 2019년 04월 기준)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음반 발매를 통해 해외에서도 사랑받고 있다. 매년 서울 예술의전당 등 주요 공연장에서의 정기공연, 하이서울페스티발 및 국제오페라축제 등 정부 초청행사에도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서울 예술의 전당에서 초연한 The Amazing Orchestra Series는 공연 주간 박스오피스 1위(2017. KOPIS, 문화체육관광부 공식통계시스템 기준)를 달성하였고, 이후 전석매진의 기록을 보였다. 2018년 새만금 공식 주제곡(작곡 스티브바라캇) 제작 및 공식 발매하였고, 본 곡의 제작과정을 담은 음악 다큐멘터리는(제작 코리안팝스오케스트라) 국내 다수의 방송사를 통해 10회 이상 TV 방영된 바 있다.

Korean Pops Orchestra(“KPO”) pursues classical music that everyone can enjoy every day, along with the slogan “Enjoy Everyday-Symphony with KPO”. KPO is well recognized in the field of pop and classical music with the highest level of performance with musicians from overseas. KPO is also well known for its world premiere of new musical works of great composers for every single concert.

It has the largest channel among the official YouTube channels in Korea (accumulated to be around 8 million views, 10,000 subscribers as of April 2019), and is loved overseas through continuous release of albums. It also actively participates in government-invited events such as regular performances at major concert halls, including the Seoul Arts Center, the Hi Seoul Festival and the International Opera Festival.

The Amazing Orchestra Series, premiered at the Seoul Arts Center, ranked No.1 of the box office for the week of the concert. (2017. KOPIS,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official statistical system), and the same concert had the record of ‘sold-out’ of entire hall. In 2018, KPO produced and released the official theme song for Saemangeum (composition Steve Barakat), and its music documentary was broadcasted more than 10 times through various national TV channels.